본문 바로가기

팬질 기록

윤하싸인회갔다왓어요.

텔레파씨때도 갔었는데 이번이 윤하싸인회 2번째네요.ㅎㅎ

그럼 후기 시작할께요.

후기에 시작은 어제입니다. 윤하컴백소식을 듣고 바로 인터넷에서 구매했죠. 그러나 곧 팬카페에 싸인회공지가 올라왔더군요.

센트럴시티 신나라레코드지점에서 어제까지 앨범구입한 사람들 중 200명추첨해서 사인회 참여할사람을 뽑는다네요.

소녀시대도 이와 동일한 이벤트를 핫트랙스에서 진행한적이 잇죠. 그때도 앨범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2장을 샀으나 당첨실패..ㅠㅠ

이번에도 이미 인터넷으로 구입해서 집에 시디가 있으나.. 사인도 받고 얼굴도 보고 그리고 브로마이드가 2종류인데 2종류다 보관할겸해서 어제 구청근무마치고 바로 1시간여걸리는 레코드점으로 갔습니다.

시디를 사고 사인회응모 했죠. 그리고 브로마이드도 다른하나를 달라고 해서 받앗구요.

그리고 오늘 아침 일어나자마자 사인회 추첨결과를 봣는데..허걱!

200명추첨인데 사인회응모기간에 산사람은 180명..ㄷㄷ 즉 전원당첨이 된겁니다. 저번 소녀시대때 실패해기에 이번당첨이 좋긴한데.. 팬으로써 조금 안타까운..ㅠㅠ
(이것때문인지 50명에 한해서 당일끼워준거같아요.)

당첨은 확인됬고...사인회는 오후7시에 시작하기에 집에서 윤하도 나오고 소녀시대에 티파니,유리가 나오는 음악방송까지 다 보고 다시 레코드점으로 향했습니다.

도착시간 약 6시 10분.. 가니까 스텝들이 줄세우고 있더라구요. 전 일단 번호표부터 받았습니다.

근데 번호가..
OLYMPUS IMAGING CORP. | u750,S750 | Normal program | Pattern | 1/4sec | F/3.3 | 0.00 EV | 6.4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09:04:18 23:28:17

124번.. 윤하의 이번타이틀곡인 123이 될 수있었는데.. 아까워요..ㅠㅠ
(윤하팬들은 486이라는 번호 좋아하죠.ㅎㅎ 그리고 이번 타이틀곡땜에 123도 좋은번호가 된...)

제앞에 123분이 서고 전 그뒤에서서 차례를 기다렷습니다.

약1시간뒤.. 드디어 윤하등장!! 소녀시대 사인회때는 들어오자마자 환호도 지르고 박수도 쳤는데..

윤하팬분들은 조용한..ㅎㅎ 다들 왔어? 벌써 사인회시작했어? 이런다는.. 전 키가 작아서 확인불가했지만 주위분들 반응으로 알 수 있었어요.

줄이들어들면서 살포시 보이는 윤하의 모습.. 오늘 음중모습그대로 온거같더라구요. 이때부터 심장이 두근두근..

줄이 줄어들고 제앞에 123번차례..

줄기다릴때부터 봐온결과 많이 윤하의 열성팬이셨고 사인회경험도 다수있으신 것 같았어요.
(저번 사인회갔을때도 본듯한.. 저야 경험이 이걸로 2번밖에 안되니..ㅠㅠ)

어쨌든 여러가지 많이 준비해 오셨더라구요. 포샵으로 영화 포스터, 예를 들면 친절한 금자씨 포스터에 윤하얼굴넣은 사진도 준비해오셨고, 대화할꺼리도 준비해오신듯..ㅎㅎ

그리고 시디뒷면에 사인받길원하셨는데 윤하가 자연스럽게 앨범자켓에다가 하는 바람에 사인2번받으시고..
(사인여러번 받으시는분 많았어요. 소녀시대 사인회랑 넘 차이나는..ㅠㅠ 소시매니저들 미워요.)

마지막엔 하이파이브와 악수까지하시고 가셨어요.

그리고 제차례.. 123번분이랑 너무 친한 모습에 살짝 기죽었지만.. 그래도 한마디 던졌어요.

"오늘 무대 너무 예뻣어요."

그렇습니다. 말건다고 건게 이게 다에요.ㅠㅠ 근데 윤하가 한번에 못 알아들어서

"네?"라고 다시 묻길래 다시 말해줫다니 "감사합니다." 이랬어요. 뭐 이한마디에 너무 좋앗다는..

이렇게 말한마디 오가는 사이에 사인을 해주고 잇었는데 사인을 받고간 어떤분이 "꺄~"하고 소리를 지르는거에요.

이소리를 들은 윤하가 "왜 저래?"이랬다는..ㅎㅎ

사인을 마치고 악수로 사인끝!

그리고 바로 안가고 조금 윤하얼굴 더 보다가 갔는데요.(스토커아니라는..ㄷㄷ)

보니까 팬서비스가 너무 좋더라구요. 항상 사인끝나면 손 먼저 내밀어서 악수해주고 안아달라면 안아주고 사인도 2개이상해달라는것도 해주고..

물론 초상권때문에 사진은 금지했습니다. 그래서 사진은 안찍었어요.

너무 짧은 시간본거라 아쉽긴하지만 그래도 좋았구요. 사인회응모기간에 200장이 팔리지 않은건 팬으로써 너무 안타깝네요. 다음 사인회땐 저도 포옹을?응?
  • 워버 2009.04.19 23:12

    검색으로 들어왔는데~~ 저도 사인회 갔다왔는데...14번이요......
    근데...혹시 공익이신가요? 저도 공익인데......ㅎ

    암튼 이번 사인회 이후로 더더욱 윤하가 좋아졌다는...!!

    • 변성탱이 2009.04.20 22:31 신고

      네 공익맞아요.ㅎㅎ 14번이면 꽤 앞쪽이시네요. 반가워요. 2번째사인회지만 여전히 윤하는 예뻤다는..ㅎㅎ 댓글 감사합니다.

  • 빛이드는창 2009.04.20 14:11

    부러운 시간들이네요..ㅎㅎ
    행복한 한주 되세요~

  • 호박 2009.04.22 16:20

    포옹을 팍~ 하고 오셨어야죠^^
    호박도 예전에 남자연예인들 취재갔을때.. 미친척하고 팍~ 안겨버릴껄.. << 라고 후회한적 있습니다요^^
    후후후~

    봄비에 벚꽃이 다 떨어지고 잠깐 쌀쌀한가 싶더니 따뜻한기운이 슬슬~ 고개를 내밉니다^^
    조금은 지치기 쉬운 수요일.. 마무리 잘하시고요! 해피데이 보내시길 바랍니다^^
    오늘도 웃는일만 가득요(^-------------^)씨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