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행/1st 친구와 유럽여행

(35)
돈벌어야하는데..ㅠㅠ 돈쓰고 있으니 미치겠네요.ㄷㄷ 뭐 이것저것 안 따지고 벌려고 들면 할 수 있겠지만... 기존에 잡아놨던 약속들땜에 제약이 있네요.ㅠㅠ 문제는 돈도 없는데 무리하게 잡은거같아서 걱정이에요.ㅠㅠ 그저께는 2주전에 잡아둔 친구약속땜에 돈 쓰고..ㄷㄷㄷ 이번엔 안보던 아이 한두명만 만나려고 약속잡았는데 한번에 여러명 모이자고 해서 2명추가 ㄷㄷㄷ 인원이 많은데 뭘 할지 정하지도 않고 그냥 만나는..ㄷㄷ 그러니 돈이 얼마나갈지도 걱정..ㄷㄷ 그리고 당장 모레도 또 다른 약속 잡아놨는데..ㄷㄷ 얼른 알바 구해야하는데 돈 쓸 생각만..ㄷㄷ 곧 통장에 0이라는 숫자가 보일까봐 걱정되네요.ㄷㄷㄷ
나의 첫 유럽여행 - 마지막 이야기.. 그렇게 로마의 일정도 끝나고 저희는 처음에 일정이 꼬여서 어쩔수 없이 끊어놧던 파리아웃비행기를 타러갑니다.ㅠㅠ 떼르미니 역에서 참피노공항에 가는 버스를 타고 참피노 공항으로 향했습니다. (정류장에시간표가 있으니 전날 체크해두시면 좋겠죠?) 참피노공항에서 파리의 오를리공항까지 이지젯이라는 저가 항공을 타고 가야하는데.. 계속 딜레이딜레이..ㅠㅠ 아 언제가냐는..ㅠㅠ 그렇게 한참 딜레이하고 비행기안에 있는데 비행기에서도 딜레이..ㅠㅠ 짜증나서 일기에도 안적어서 얼마나 딜레이됫는지 모르겠네요.ㅠㅠ 암튼 한참만에 비행기가 뜨고 오를리공항에 도착했습니다. 근데 여기서 시내까지 가는 방법을 고민하다가 안내데스크에 물어봐서 공항에서 시내까지 지하철까지 타고가는걸로 택했는데 이게 비용면에서 아까웠어요. 차라리 버스타고..
나의 첫 유럽여행 - 로마 4일차 정말정말 계획에도 없던 도전이 시작됩니다.ㅋㅋ 바로 이날하루 내가 제일먼저 트레비분수와 콜롯세움 점령하기..ㅋㅋ 첫날 시내투어할때 가이드분 말씀.. 로마는 젤 처음으로 봐야 제대로 느낄수 있다. 이말듣고 바로 필이 꽃혔습니다. 그리고 분수는 눈으로도 멋있지만 전 물소리도 좋다고 생각했습니다. 그래서 결정했죠. 트레비분수의 진정한 감동을 느끼겠다고.. (여행중이라 감성이 풍부한 상태였어요.ㅋㅋ) 5시에 기상해서 씻고 준비하는데 친구도 일어나더니 따라 나섰는데요. 이때 출발할때 친구랑 싸웠어요. 감정도 풍부한 상태라 정말 주먹날라갈뻔..했으나 이때 머리속엔 친구땜에 힘들게 온 여행 망칠 순 없다 라는 생각에 참고 그냥 지나갔어요. 그래서 트레비분수를 가기위해 교통권을 끊는데 이제 여기 주민된듯한 느낌..ㅎㅎ..
나의 첫 유럽여행 - 로마3일차 오늘은 바티칸 투어하는 날.. 그런데 이틀간의 투어가 정말 힘들긴 하네요.ㅠㅠ 일어나기 무지 귀찮고 힘든..ㅠㅠ 그리고 친구는 아예 일어날 생각이 없습니다. 헉! 저는 부지런히 씻고 나갈 채비를 마쳤는데 이녀석은 이제서야 일어났..ㄷㄷ 전 일단 먼저 나가기로 했습니다. 이 투어가 2군데서 모이기때문에 친구는 부지런히 준비하면 늦게 출발하는 곳에 합류할 수 있을꺼라 생각했죠. 전 그렇게 부지런히 가서 투어팀에 합류하고 바티칸에 갔는데... 줄이 있네요. 오래기다릴꺼라 생각하고 기다리다가 입장했는데 오늘은 빠른거라고..ㅎㅎ 사실 별로 기다리진 않았어요.ㅎㅎ 바티칸 시국의 입구입니다.ㅎㅎ 바티칸 시국이라고해서 도시가 국가이구요. 인터넷 검색하니 국방은 이탈리아에서 맡고 안의 스위스 근위병이 있다네요. 아 그리..
나의 첫 유럽여행 - 로마2일차 저번주는 시험과 동생의 휴가로 인해 놀고 공부하느라 정신없어서 못 올렸네용. 이제 3일정도 여행기남았는데.. 얼른끝내야겠어요.ㅎㅎ 그럼 여행기 시작!(오늘도 스크롤의 압박이..ㅋㅋ) 로마2일차가 시작됬어요.. 그러나 엄청난 피곤함이 몰려오네요.ㅎㅎ 오늘은 폼페이 유적지를 둘러보고 아말피 코스트를 지나 포지타노로 갔다가 유람선을 잠시 타고 다시 버스로 돌아오는 이탈리아 남부투어입니다. 사실 이 루트..찍고만 오는겁니다.ㄷㄷ 가이드분들도 남부는 나중에라도 따로 갔다오길 권하더군요. 그리고 여행사에서 전용버스를 타고 이동하지만 상당히 이동이 많은 일정입니다.그러나 한번은 시간이 안된다면 이 투어도 괜찮다고 봐요.ㅎㅎ 개인적으로도 만족하고 왔어요.ㅎㅎ 아침일찍 모이는 장소로 모여서 버스에 탑승했습니다. 원래는 ..
나의 첫 유럽여행 - 로마1일차 저의 일정 중 특이사항은 남들과 비슷한듯 하면서도 힘들다는거..ㅠㅠ 첫날부터 저희는 시내투어를 예약했어요. 아침부터 떼르미니역에서 가이드분과 만나고 인사를 한뒤에 투어를 시작했어요. 그 첫 코스가 콜롯세움.. 지난번 포스팅에서 보신분은 알겠지만 저의 로마 도착하고 밤늦게 간곳이 콜롯세움이란..ㄷㄷ 이제 한 낮의 풍경을 보러 왔네요. 지난번 포스팅이랑 다른 위치죠? 가이드분께서 콜롯세움을 설명하러 약간 위로 올라가서 설명하셨는데 그 위치에요.(사실 기억이 안나요.ㅠㅠ) 그리고 밖에서 콜롯세움과 옆에 포로로마노까지 설명을 쫙~해주시는데.. 그땐 우와 집에가면 더 찾아봐야지 했는데 지금 생각이..ㅠㅠ 암튼 정말 유익한 설명이였어요. 그리고 그 설명을 바로 콜롯세움을 보면서 들으니 더 신기한..ㅎㅎ 그리고 콜롯..
나의 첫 유럽여행 - 로마로... 이제 저의 유럽여행의 마지막 여행지 로마로 가는 날이에요.ㅠㅠ 사실 여행마지막날도 아쉬웠지만 이때기분이 더 우울했다는..ㅠㅠ 이제 진짜 마지막으로 간다는 느낌이 나더군요.ㅠㅠ 암튼 로마로 가기전.. 저희는 들려야할 곳이 있었으니..피사(pisa)!! 가는 로마로 가는 길목에 있어서 잠깐 내려서 피사의 사탑만 보고 갈 계획이였어요. 아 물론 여기서의 저희는 저랑 친구고 SH양은 어디더라..까먹었네..암튼 다른곳 찍고 로마로 들어간다고 하더군요. SH양은 로마에서 또 만난단..ㄷㄷㄷ 짐싸서 다시 저희가 내렸던 역으로 가서 열차를 타고.. 피사역으로 향했습니다. 중간에 피사역에서 내려서 버스를 타야하는데 무슨 버스를 타야되는지 모르겠는거에요.ㅠㅠ 어떻하나 하다가 어떤 할아버지 한테 물었는데 몇번을 어디서 타야..
나의 첫 유럽여행 - 피렌체(2) (포스팅 주기가 많이 기네요.ㅋㅋ 노트북 정말 살까나..ㅠㅠ) 어제 도착하자마자 쉴꺼라는 계획과 달리 SH양을 만나서 미켈란젤로 언덕에 올라가 야경을 보러가다가 다른 구경꺼리에 밤늦게까지 구경하다가 지나갔죠.ㅋㅋ 그리고 오늘..계획은 일단 우피치 미술관과 두오모를 올라가고 어제 못본 야경을 다시 SH양과 함께 올라가는겁니다. 그러나 아침부터 먹어야겠죠? 저희가 간 숙소는 아침을 메뉴중에서 선택해서 먹을 수 있는데요. 일기에 뭘 먹었는지 적진 않아서 모르겠지만..ㅠㅠ 시리얼 먹었던걸로...(빵은 싫어해서..) 암튼 메뉴를 선택하고 선택한 메뉴를 식당에 있는 아저씨께 말했는데 아저씨가 알았다고 하고 나서 식사다먹고 나면 리셉션에 가보라는거에요. 어제 올때 방바꾸는거에 대해서 예기하려고 하겠군이라고 생각하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