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팬질 기록 194

4일간의 길~~게도 쉬었다. 한것은..

소녀시대영상 챙겨보기..ㅠㅠ 사실 금요일은 뮤뱅공방가고 토요일은 팬미팅당첨되면 갈려했던계획들.. 뮤뱅은 소시무대가 사전녹화일꺼같아 안갔는데 사전녹화맞았지만.. 1절은 부르고 내렸갔고.. 팬미팅은 당첨안되고..ㅠㅠ 그래서 한거라곤 집에서 그저 소녀시대보고 있는.. 오늘이 가장 소녀시대일정 충실히 챙겨봤던거 같네요. 아침부터 소녀시대나오는방송 재방임에도 보고 보이는 라디오 챙겨듣고 윤아가 나온는 드라마 챙겨보고 소소가백보고 마지막지금 천지듣고 있네요.ㅠㅠ 22인데.. 이제 정신차려야하는데..왜이러지..ㅠㅠ 근데 더 당황스러운건 팬카페를 둘러보니 나처럼 이렇게 다챙겨보는 사람도 드물다는것..ㅠㅠ 그러나 이증세 군복무중엔 계속 될듯..ㅎㅎ 지금 내머리속엔 오직 소시뿐.. 교통카드리폼(소녀시대사진으로)하고 픈데...

팬질 기록 2008.05.12

소시팬카페에 글 몇개 읽고..

소녀시대 팬카페에서 본 글 2개.. http://cafe.daum.net/milkye/YsT/24978 http://cafe.daum.net/milkye/S5Z/10393 이글 보면서 느낀 점.. 옛날처럼 푹 빠지면 안되겠다는 생각이 문뜩 드네요. 중3~고2중반까지 한창 이수영을 좋아했을때.. 지금 이 팬카페 사람들처럼 영상챙겨보고 공방뛰어 다니고 했었는데.. 지금 결과는 안좋게 됬죠..(인서울은 못햇으니..) 그러나 사인회때보면 당당히 성적표들고 와서 사인받는 학생들도 잇었습니다. 결국 자기 노력에 따라 자기가 좋아하는 사람(애인이든 연예인이든)을 좋아하면서 좋은 결과를 낼 수 잇는거 같네요. 전 그때 이수영을 쫓아다닌걸 후회하지 않습니다. 그렇게 하면서 공부할 수 있는 방법은 있었는데 안하는걸 후회할..

팬질 기록 2008.04.30

라디오를 다시 듣다..

중3때 이수영이라는 가수를 너무 좋아했었어요. 밤12시에 이수영의 감성시대라는 프로그램이 있었죠. 그러나 너무 늦게 알아버려서 마지막 한달치 밖에 듣질 못했다는...ㅠㅠ 그래서 팬클럽 사이트를 돌아다녀서 첫방부터 막방까지 다운해놓고 고등학교때 공부하면서 하루에 하루씩 듣곤 했었답니다. 근데 요즘 음악도 듣고 싶고 귀가 심심해서 라디오 방송을 다시 듣기로 결정!! 때마침 개편된 라디오 방송들.. 고등학교 야자때 듣던 친한친구.. 지금 들으니 강인과 태연이 진행하네요. 음.. 지금도 재밌으려나.. 혹시 추천하는 프로그램아시면 추천 좀.. 그럼 고딩 때 처럼 라디오속으로 ㄱㄱ

팬질 기록 2008.04.30 (2)
반응형